티스토리 뷰

고양이를부탁해

경계태세

SEESO .

엇...모르는 사람이다

마시어린이가 꼬꼬마 시절 때 만나고 못 만났던 제 친구가 왔어요. 그랬더니 조금 경계하는 눈치에요.

누구지...

흔들렸지만 표정이 귀여워서... <-

저 사람 누구야! 얼른 가라고 해!

긴장한 마시입니다 ;ㅁ;
마시야 이모는 널 해치지 않아 -

흠... 어디서 본 것도 같고...

긴장한 마시를 달래려고 낚시대를 흔들어봅니다.



왜 다리가 모아지질 않는걸까나-

배는 좀 나왔지만 이쁜 옆라인 ♥
아유 이쁘다 - 3-

(이쁜 건 알아가지고...)

꺄 - 마시 깨물어도 될까?

싫은데...

응? 한번만 깨물어보자!

......

무념무상이네요-_-

:P

마시 혀 집어넣어야지!!
응? 뭐라고요?

그만 좀 들이대시라며-_-

표정이 왜 그러니....



이렇게 번쩍 들어올려도 혀 내밀고 있는 걸 모르는 마시

이제 알았으니 이것 좀 그만 놓으시지요ⓘㅅⓘ

으응... 그래 하고 냉큼 놓아주었어요.

마시 정말 많이 컸죠? 첨엔 너무 작고 빼빼 말라서 걱정스러웠는데 어느새 이렇게 커버렸네요.
마시야 앞으로도 아프지말고 사이좋게 지내자 :)

친구가 찍어준 마시


댓글
댓글쓰기 폼
  • Favicon of http://tsuyodung.tistory.com/ dung 메롱하는 얼굴이 참... ^_^* 흐뭇해하며 사진들을 감상했습니다. .
  • Favicon of https://blog.soluv.me SEESO 메롱을 얼마나 한참했는지 몰라요 후후
    너무 귀여워서 연신 들여다봤어요 ^^;;
    .
광고
«   2018/09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Total
394,077
Today
0
Yesterday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