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소로그

오 랜 만 이 야 : 희곰&마시

320x100

 

넥삼 사고서 처음 찍은 희곰이랑 마시 사진입니다 =ㅅ=

아직 적응기간임을 감안하고 봐주시길 바라요 ;;;

 

클릭하시면 조금 더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희곰아 옥상에 놀러갈까?




옥상에 바람 쐬러 올라갔어요. 보호색이 진하네요.




아래 뭐가 있어?




대체 누굴 찍은 걸까요 =ㅅ=




밖에 나가는 게 무서운 마시는 그저 바라만 봅니다




나갔다오니 뭔가 해결한 얼굴이에요.




희곰아 왜? 뭐 필요해?


  

 

아니 뭐 그냥...




밖에 나가는 건 싫지만 희곰이랑 둘이서만 나갔다오니 왠지 서운해하는 것 같은 기분이... ^^;


오늘따라 마시 사진이 적네요. 마시 미안 - 담에 더 많이 찍자!  

애들 사진을 올린 지 꽤 오래된 것 같아서 볕 좋은 날 막 찍었는데 몇 장 못 건졌어요.
열심히 찍어보고 잘 골라 올리도록 하겠사와요 :)

 

 

반응형

'Photo > 고양이를 부탁해' 카테고리의 다른 글

보 리 & 박 하  (2) 2011.05.09
오 랜 만 이 야 : 희곰&마시  (4) 2011.04.26
발라당 마시  (2) 2011.02.21
마시는 얼마나 컸을까요?  (4) 2011.01.24

이 글의 태그

블로그의 정보

시소의 취미생활

SEESOSSI

활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