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728x90

욕실에서 쓰던 디퓨저가 떨어진 지 오래되었는데 주문을 자꾸 미루다가 이제야 주문했다.
용량을 제대로 안 보고 주문했더니 어휴. 작아도 너무 작은 걸 골랐다.

기프트 세트라 그런지 멋있다.

상자가 작은 걸 보면서도 이상하다는 생각을 못했다. 아무 생각이 없었나 보다. 오 상자 멋진데! 하면서 오픈을 하는데 문득, 이 작은데 두 개가 들어있다고? 싶었다. 이때부터 뭔가 이상하다 싶더라.

왼쪽이 새로 주문한 코코도르 디퓨저, 오른쪽은 기존에 쓰던 것

기존에 사용하던 시트러스 라벤더 향이 마음에 쏙 들어서 같은 걸 주문하려고 했는데 내가 고른 사이즈에서는 없었다. 에이프릴 프레쉬 향도 주문량이 많은지 인기 순위에 있어서 골라 담았다. 우드볼이 두 개 있을 줄 알았는데 하나밖에 없어서 아쉬웠지만 우드볼이나 섬유 스틱의 마감이 매끄러워서 좋았다.

200ml와 50ml의 크기 비교

기존에 쓰던 것과 나란히 두니 내가 주문한 코코도르 디퓨저는 몹시 작구나. 개인적으로 단향을 좋아하지는 않는데 에이프릴 프레쉬 향을 맡아보니 포근하고 달달한 향이 난다. 욕실에 두려고 산 건데 욕실이랑 크게 어울리지 않는 느낌이 들었다.

코코도르 디퓨저 향 추천 - 에이프릴 프레쉬, 시트러스 라벤더

상품 설명에 보니 에이프릴 프레쉬 향은 침실이나 사무실, 시트러스 라벤더는 현관이나 욕실에 추천한다고 한다. 내 취향엔 시트러스 라벤더가 더 좋은 것 같다.

코코도르 디퓨저의 설명

그동안 구매해본 디퓨저 중에서 가격 면에서도 발향 면에서도 마음에 드는 제품이다. 적은 용량으로 샀으니 다 쓰고 난 뒤 마음에 드는 시트러스 라벤더 향의 리필을 구매해야겠다.

구매 링크

 

뉴 코코도르 디퓨저 200ml 2개

COUPANG

www.coupang.com

 

코코도르 NEW 디퓨저 리필액

COUPANG

www.coupang.com

반응형

SEESO LOG. 아꿈펭

시소의 블로그 놀이. 사소한 일상을 느리게 기록합니다. 나도 고양이 있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