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소로그

오늘의 바보짓 : 원더캣에서 구매하기

320x100

 

원더캣에 뉴트로 초이스가 떴습니다.

 

오! 한 포에 5,700원!!! 하며 낼롬 주문을 하려고 했어요.

 

그런데

.

.

.

 

이게 웬일?!?!? 아직 시간도 남았는데 왜 없어! 왜! 라며 대박세일을 알려준 슷치에게 징징 <-

 

그래도 미련이 남아 고객센터로 당당히 전화를 걸었어요.

 

(사실 아부지 닮아서 어디에 전화하고 이런 거 싫어함. 전화소심증이랄까요.)

 

시간 남았는데 주문이 안되네요? 품절 됐나요? 라고 물어봄.

 

고객센터의 확인 결과 잘 된다길래 다른 컴퓨터로 해보마 하고 끊었어요.

 

쿠키도 삭제해보고 다른 컴퓨터로도 시도해봤는데 안됨.

 

뭥미 왜 나만 안되는 거임? 하며 썽을 내려다가 다시 보니...

 

 

 

 

담기를 눌러야 하는 거였다는 거...

 

아니 왜 이런 걸 안 적어놔!!! 라고 괜히 버럭했지만 찾아보니 안내란에 담기를 누르라는 설명이 있더라구요.

 

이건 뭐 바보인증을 한 셈 <-

 

여튼 무사히 주문을 마쳤습니다.

 

 

혹여 원더캣 이용하는 분들 중 저처럼 왜 안돼!!! 하는 분이 계실까 해서...

안된다고 화내지말고 이용안내를 먼저 읽어봅시다 ;ㅁ;

 


반응형

'시소일기 > 일상의 조각들'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11년 6월 10일 금요일 - 근황  (4) 2011.06.10
오늘의 바보짓 : 원더캣에서 구매하기  (0) 2011.02.23
아 춥다!  (0) 2011.01.26
2010년 12월 30일 목요일  (2) 2010.12.30

이 글의 태그

블로그의 정보

시소의 취미생활

SEESOSSI

활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