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수증


금세 터질 것 같아
오래묵은 너와 작별을.




ⓒ 오월의미르


이 글에 담긴 의견 0

*

*

이전 글

다음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