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저 바라보기만 해서는


나는 아직 내 인생의 밑그림도 채 그리지 못했고.
내가 무얼 그리려는지 조차도 모르겠지만
그저 캔버스를 바라보기만 해서는
아무 것도 완성할 수 없겠지.



ⓒ 오월의미르



이 글에 담긴 의견 0

*

*

이전 글

다음 글